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주호 기자 기사입력  2019/10/09 [17:40]
스마트시티 부산의 핵심…부산정보고속도로 업그레이드!
부산시, 정보고속도로 고도화사업 준공보고회 및 스마트 광인프라센터 개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부산정보고속도로 구성도  © 김주호 기자

부산시(오거돈 시장)는 10월 10일 오전 10시 30분 시청 12층 국제회의장에서 ‘2단계 부산정보고속도로 고도화 민간투자사업 준공 보고회’를 열고, 6층에 설치되는 통합운영관리센터인 ‘스마트 광인프라센터’의 개소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부산정보고속도로는 제4차 산업혁명과 스마트시티의 핵심 정보통신망으로써 행정정보망과 방범 CCTV망, 교통정보망, 재난영상통합망, 공공 와이파이망, 각종 사물인터넷(IoT)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정보통신 인프라 역할을 한다.


1단계 부산정보고속도로는 2008년 7월부터 2019년 6월까지 11년간 기간통신사업자 임대 전용회선 사용 대비 총 1천512억 원의 예산 절감 효과와 행정서비스 향상 등의 운영성과를 거두었으며, 1단계 사업의 만료에 따라 2단계 고도화 사업을 추진하게 되었다.


2단계 고도화사업은 지난 4월부터 9월까지 5개월간 진행되었으며, 광케이블 65㎞를 추가 증설해 총 1,424㎞의 규모다. 행정기관 394곳에 전송장비 655식, 네트워크장비 1,059대를 설치했으며, 서면 지하도상가 등 7곳에 무료공공 와이파이를 구축하고, 통합 관제를 위한 ‘스마트 광(光)인프라센터’도 개소해 앞으로 10년간 안정적인 운영관리 환경을 제공한다.


이 사업은 정보화 부문 국내 최초 민간투자사업이다. 민간(시민행복주식회사)이 시설을 설치해 부산시로 기부채납하고 민간은 10년간 운영권을 갖고 분기별로 운영성과를 평가하여 민간지급금을 지급하는 방식이다.


유재수 부산시 경제부시장은 “이번 고도화 사업으로 행정망과 서비스망의 전송속도가 2Gbps에서 40Gbps로 20배 증가했다.”라면서, “제4차 산업혁명 및 스마트시티 완성의 기반시설로 활용도를 더욱 높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광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우아한 가(家)' 김진우, 독하다 못해 악해지는 이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카드뉴스 ♣
안산시 생명사랑센터 ‧ 한국철도공사 안산관리역, ‘생명존중을 위한 상호업무협약’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