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박성 기자 기사입력  2019/10/15 [14:15]
목포시 해산물상가상인회 만호동 발전기금 쾌척
제1회 건맥 1897 행사수익금 일부 만호동 주민들위해 환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1회 만호동 건해산물상가 건맥 1897 축제 (928)를 성공적으로 개최한 목포시 해산물상가상인회(회장 박창수)가 축제를 통해 거둔 수익금 중 일부를 만호동 발전기금으로 쾌척해 또 하나의 모범이 되고 있다.

 

지난 14일 박창수 회장은 동행정복지센터를 찾아 현재 조성중인 만호동 북카페 최신 서적 구입과 관내 소년소녀가장 지원에 써달라며 행사수익금 100만원을 쾌척했다.

 

아울러박 회장은 자신이 운영하는 건어물 판매점 신광상사 공간을 쉼터로 대여해주고 받은 40만원을 복지재단에 기부하기도 했다.

 

한편만호동 건해산물거리 상인들로 구성된 해산물상가상인회와 목포시 도시재생센터(센터장 전은호)는 지역 특산품을 활용한 상권 활성화 및 관광자원화를 위해 건맥 1897 축제를 개최했다.

 

한 잔 제끼고몰린 놈 뜯고, 한가락 부르세라는 주제와 만원의 행복이라는 컨셉으로 생맥주와 건어물을 마음껏 먹을 수 있었던 이번 축제는 1897년 개항당시의 북적거리는 해산물상가 거리를 재현해 내면서 남녀노소가 함께 즐기며 마시는 트렌디한 축제로 호평을 받았다.

 

상인들은 자신의 가게 공간과 화장실을 개방하고해산물조합 부녀회(회장 김건자)는 아침부터 손님맞이를 위해 준비한 고구마 튀김멸치볶음과일안주를 무제한 제공하는 등 상인과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어느 행사보다 푸짐하고 정이 넘치는 축제가 되었다.

 

앞으로

▲ 상가거리를 지속상인회는 만호동 해산물 가능한 경제 시장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품바와 함께 하는 토요장터 등을 조성해 건맥 1897 축제와 연계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 박성 기자


상인회는 만호동 해산물 상가거리를 지속가능한 경제 시장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품바와 함께 하는 토요장터 등을 조성해 건맥 1897 축제와 연계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국제언론인클럽뉴스 기자
대한민국 전라남도 지회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광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우아한 가(家)' 김진우, 독하다 못해 악해지는 이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카드뉴스 ♣
안산시 생명사랑센터 ‧ 한국철도공사 안산관리역, ‘생명존중을 위한 상호업무협약’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