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완도해양경찰서(서장 김충관)는 오늘 29일 전남드론교육원과 민ㆍ경 수색구조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고 밝혔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업무협약식은 국토교통부 지정 전문 교육기관인 전남드론교육원 김종옥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신속한 수색구조와 드론의 발전방향을 논의하여 협력체계를 구축하였다.


특히, 지역 해양특성상 바다수심이 낮고 양식장이 많아 경비정의 수색구조 활동에 어려움이 있어, 드론을 활용함으로써 신속하고 정확한 수색구조역량을 강화하고, 관심있는 직원들에게 조종사 교육과 장비유지 보수 등 각종 정보를 공유하여 드론을 활성화 할수 있게 되었다.


김종옥 대표는 “협약을 통해 드론 기술, 활용방안, 교육, 발전방향 등 정보의 공유하고 상호 공조와 협력체제를 유지하여 사고현장에서 드론이 중요한 역할을 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충관 서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실종자 수색, 재난・재해 등 인명 구조 활동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며, 더욱 안전하고 깨끗한 바다를 만들어 나가는데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걸그룹 크랙시, 타이틀곡 '아리아(ARIA)' "차별화된 퍼포먼스 기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