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완도해양경찰서(서장 김충관)는 지난달 28일 장흥군 회진해경파출소에서 신형 연안구조정 S-128정이 배치되어 오늘부터 3일간 교육훈련과 함께 임무에 나선다고 밝혔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이번 회진파출소에 배치된 18.5톤급 신형 연안구조정 S-128정은 길이 14.4m, 폭 4.3m, 승선원 8명, 750마력 주기관을 탑재하여 최대속력 35노트(시속 약 63km)로 양식장이 많은 해역에서 해양사고 발생 시 신속한 구조와 수색활동이 가능할것으로 보이며 명명식은 오는 13일 개최될 예정이다.


김충관 서장은 “회진해경파출소를 마지막으로 완도해경 관할 5개 파출소 모두 신형 연안구조정이 배치되었다.”며“연안에서 발생하는 해양사고에 보다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을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김종국이 가족을 위해 선택한 칼로바이 ‘라이프 프로틴’ 홈쇼핑 완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