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암군의 제3회 추가경정예산 6,266억 원이 지난 10일 군의회 의결을거쳐 최종 확정됐다. 이는 제2회 추경예산 6,061억 원 대비 205억 원(3.38%) 증가한 규모이다.

 

회계별로일반회계가 제2회 추경대비 179억 원(3.25%)이 증가한 5,671억 원기타특별회계는 6억 원(7.65%)이 증가한 88억 원이며기업특별회계는507억 원으로 20억 원(4.12%)이 증가하였다.

 

기능별로는 농림해양 수산분야 1,444억 원(23.05%) 사회복지 및 보건분야1,364억 원(21.76%)  환경보호분야 826억 원(13.18%)송 및 교통분야 209억 원(3.35%) 공공질서 및 안전 148억 원(2.36%)으로 나타났다.

 

영암군 관계자는 이번 추경예산은 2회 추가경정예산 편성이후 국도비 보조사업 조정에 따른 변경 내시분을 최종 정리하고연도말 재원을 합리적으로 배분하여 재정건전성 및 효율성을 확보할 수 있는 방향으로 편성하였다

▲ 농립분야 109억 원 환경보호분야 28억 원 증액  © 박성 기자


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김종국이 가족을 위해 선택한 칼로바이 ‘라이프 프로틴’ 홈쇼핑 완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