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신안군(군수 박우량)20일 군청 영상회의실에서 부군수 주재로 ‘2021도 국고현안신규사업 발굴 보고회를 개최하고 2021년도 예산 8천억원 돌파를 목표로 국고 예산 확보에 총력을 다 할 계획이다.

 

이번에 발굴한 신규 국고사업은 35건에 총사업비 12천억원 규모다. 사업은 비금~추포, 도초~하의, 신의~장산 연도교 건설 및 하수도정비사업 등SOC 확충 분야와 어선구입 임대사업, 각종 문화시설 건립사업 등 군민의삶의 질 향상과 소득 증대를 통한 군 발전 동력을 창출할 수 있는 분야에 집중됐다.

 

또한 압해~화원 국도77호선 개설(1,000억원), 지방어항건설사업(154억원), 밭기반정비사업(69억원), 각종 공원조성사업(39억원) 등 계속사업 국고 확보활동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국고 건의 확정 시 까지 일자리 창출이나 미래 먹거리 등 대규모국고 지원사업을 추가로 발굴하여 전남도를 통해 중앙부처에 반영될 수 있도록 추진한다. 2020년부터 균형발전특별회계에서 지방으로 이양된 사업도 신규 15건에 총사업비 659억원 규모로 발굴하여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계속사업들도 차질 없이 진행 해 나갈 예정이다.

 

군관계자는 전남도, 중앙부처 및 국회의 모든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발굴된 사업들이 최대한 반영될 수 있도록 치밀한 논리를 개발하여 국고예산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박종열부군수 주재로 ‘2021년도 국고현안 신규사업 발굴 보고회’를 개최  © 박성 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걸그룹 크랙시, 타이틀곡 '아리아(ARIA)' "차별화된 퍼포먼스 기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