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부산시청사 주변 시가지 전경 [자료=부산시]  © 송세인 기자

 

부산시(시장 오거돈) 농업기술센터는 24일 오전 9시부터 부산영락공원 내 이수현 묘소 앞에서 화훼산업 활성화를 위한 ‘생화 헌화 캠페인’과 ‘1만송이 국화 무료 나눔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부산경남지역절화자조금위원회(영남화훼원예농협·부경화훼원예농협·농협부산화훼공판장)는 국화 등 화훼류의 주 소비처인 헌화 시장에서 조화 판매가 늘면서 생화 소비가 급격히 감소하자 생화 사용을 권장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최근 성묘객들이 헌화 시에 생화보다 색상이 화려하고 가격이 저렴한 플라스틱 조화를 선호하면서 화학 염료로 물들인 중국산 조화 소비가 늘어나는 추세이다. 그러나 값싼 중국산 조화는 쉽게 퇴색되고, 심지어 잘 썩지도 않아 환경오염까지 초래하고 있다.

 

반면, 우리 지역에서 생산하는 생화를 소비하면 지역 화훼농업도 활성화하고, 꽃 소비의 품격을 높이는 것은 물론, 환경보호 효과까지 기대할 수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경조사 시 생화를 사용하는 것은 어려운 화훼농가를 도울 뿐 아니라 후손에게 물려줄 환경을 지키는 가치 있는 소비”라면서 “앞으로 생화를 헌화하는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송세인 기자
ksrb20@naver.com
소속:부산지회_부산중앙본부 기자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생화 헌화 캠페인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걸그룹 크랙시, 타이틀곡 '아리아(ARIA)' "차별화된 퍼포먼스 기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