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무형문화재 제24호 안정환 전각장 직접 주도...2020년도 입춘(立春 2.4) 맞이「입춘방(立春榜) 무료 써주기 행사」개최 [자료=부산시]  © 송세인 기자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2020년도 새해를 맞이하여 지역주민들의 안녕과 행복을 기원하는 뜻에서「부산광역시지정 무형문화재 제24호 전각장 안정환」선생이 직접 주도하는 「입춘방 무료 써주기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입춘방(立春榜)’은 24절기 중 첫 번째 절기인 입춘을 맞이해 한해의 행운과 건강을 기원하며 대문이나 기둥에 ‘입춘대길(立春大吉) 건양다경(建陽多慶)’ 글귀를 붙이는 전통 풍습이다.

 

(사)부산광역시 무형문화재 연합회에서 주관하는 이번 「입춘방 무료 써주기 행사」는 오는 1월 29일부터 1월 31일까지 3일(14:00~16:00)에 걸쳐 부산전통예술관 1층 복합공간에서 열린다.

 

한편 안정환 선생은 추사 김정희의 계보를 이으며 전각(篆刻) 분야에서 55년 이상 맥을 잇기 위해 혼신의 노력을 쏟아오고 있는 인물이다. 

 

부산전통예술관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지역주민들에게 보다 친근하게 다가가는 전통예술관이 되겠다.”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전통예술의 맥을 잇고 널리 전파하기 위해 시민 및 국내외 관광객들을 위한 전수교육 및 체험교실(전통생활자수, 전통신 만들기, 전통연 만들기, 현판 쓰기)도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송세인 기자
ksrb20@naver.com
소속:부산지회_부산중앙본부 기자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무형문화재 제24호 전각장 안정환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걸그룹 크랙시, 타이틀곡 '아리아(ARIA)' "차별화된 퍼포먼스 기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