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노인 통합돌봄 지역특화사업 공모 선정 [자료=김해시]  © 박정우 기자

 

김해시는 보건복지부의 노인분야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 지역특화 프로그램 공모에 선정돼 국비 1억5000만원 확보와 함께 올해 정부 지역복지평가에 반영된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해 6월부터 통합돌봄 선도사업을 추진 중이며 선도사업 13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한 공모에서 협력병원 방문의료사업이 최종 5개 지역특화 프로그램에 선정됐다. 

 

이에 앞서 시는 8개 의료기관과 지난해 10월 협약을 맺고 퇴원 후 지역사회로 복귀하는 노인환자를 체계적으로 관리해 재입원과 불필요한 입원을 방지하는 협력병원 방문의료사업을 하고 있다.

 

올해부터는 협력의료기관에 지역연계팀을 설치해 노인환자가 입원하는 순간부터 퇴원을 목표로 환자의 치료계획을 수립하고 대상자와 상담을 통해 보건·의료·복지 욕구를 파악, 케어플랜을 작성한다. 

 

이어 노인환자 퇴원 시 행정기관과 연계해 자택에서 필요한 서비스를 지원받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특히 퇴원 후에도 해당 병원의 의사, 간호사, 물리치료사가 주거지를 방문해 회복관리 및 재활치료 등 지속적인 방문의료서비스를 제공해 노인들이 거주지에서 건강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협력의료기관과 함께하는 방문의료사업은 전국 최초로 시에서 시범운영되고 있으며 이번에 복지부의 지역특화사업에 선정돼 타 지자체에도 보급될 전망이다.

 

시는 “국비 1억5000만원을 지원 받아 더 많은 지역 어르신에게 통합돌봄 서비스를 제공한다”며 “김해형 방문의료사업이 전국으로 확산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부산.경남지회 중앙본부 지부장
paradise041@naver.com
국제언론인클럽뉴스 기자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김해시는 보건복지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과학적이고 중장기적인 부산만의 차별화된 수산정책 선도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