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천=특별취재본부)신종삼 기자=인천시(시장 박남춘)는 3월 1일 코로나19 감염 확산 예방을 위한

조치로 시청사 전체에 대하여 특별방역을 대대적으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   시청사 특별방역 모습  

 

 

인천시는 그 동안 코로나19 조기종식과 확산을 미연에 방지하고자 수시 방역체계로 전환하는 등 부단한 노력을 경주하고 있다.

 

이번 특별방역은 시민이 다수 이용하는 장소 및 빈번한 신체접촉이 예상죄는 장소와 회의실. 미팅룸, 계단 난간이나 손잡이 등 시청사 전체에 대하여 특별방역을 실시한다. 이후에도 2주 1회 이상 수시로 방역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정형섭 인천시 총무과장은 "최근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역 화산에 따라 시청사 전체에 대하여 특별방역을 실시하는 사항" 이라며,철통방역을 통한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통하여 시민이 안심하고 청사를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밝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전국기동취재본부장

제보메일 : sam2449@naver.com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네파, 운동복 틀 벗어나 트렌드로 자리매김한 레깅스 선보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