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부산시청사 전경 [자료=부산시]   © 박정우 기자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지난(9일) 코로나19 여파로 시름이 깊어지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임대료, 자금, 수입감소 등 부담을 덜기 위한 ‘소상공인 「3대 부담」 경감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민관합동 비상경제대책본부」를 통해 마련·시행하고 있는 기존 특례자금과 지방세 유예 등 지원대책에 이어, 코로나 지역확산에 따라 소상공인·자영업자에게 그 피해가 직접적, 장기적으로 영향을 미치고 있는 데 대한 추가 긴급 처방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부산.경남지회 중앙본부 지부장
paradise041@naver.com
국제언론인클럽뉴스 기자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과학적이고 중장기적인 부산만의 차별화된 수산정책 선도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