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국=국제언론인클럽뉴스) 김명자 기자 = 자금성 최복천대표와 유튜버 슈퍼맨민수지적장애인거주시설 한길마을찾아 사랑의 짜장면 나눔봉사 실시

 

▲ 사진=자금성 최복천대표와 유튜버 “슈퍼맨민수” 지적장애인거주시설 “한길마을” 찾아 사랑의 짜장면 나눔봉사 실시     ©

  

지난 20일 제40회 장애인의 날을 맞이하여 공도읍 대림동산 내 중국 음식점자금성”(대표 최복천·54)과 신입유튜버슈퍼맨민수가 한길복지재단(이사장 한창섭)이 운영하는 지적장애인거주시설 한길마을에 방문하여 무료급식봉사를 진행하였다.

 

이날 한길마을 거주인 및 종사자, 한길복지재단 이용인 및 종사자 100여 명에게 새콤달콤한 탕수육과 갓 삶아낸 짜장면을 제공하였다.

 

코로나19관련하여 외부 장애인의 날 행사가 취소되어 시설에서만 조용하게 생활하던 거주인들에게 조금이나마 위안이 될 수 있는 시간이었다.

 

최복천 대표는장애인의 날에 장애인들을 위해 음식을 만들 수 있어서 의미 있는 시간이었고, 짜장면을 먹으며 행복해 하는 장애인을 보면서 마음이 뿌듯하고 행복해지는 시간이었다.”라고 말했다.

 

사랑의 짜장면 봉사를 함께한 신입유튜버 슈퍼맨민수는 보람 있고 뜻깊은 자리에 함께할 수 있어서 너무 행복한 시간이었고, 언제나 슈퍼맨민수가 필요하면 부르면 날아오겠다.”고 말했다.

 

한길마을 거주인 한석연씨는 짜장면과 탕수육이 너무 맛있었고, 나도 슈퍼맨처럼 어려운 사람을 도와주겠다.”고 말했다.

 

한길마을 한미화 시설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속에서도 장애인들을 위해 짜장면 무료급식 봉사로 우리 거주인들이 즐겁고 행복하게 장애인의 날을 보낼 수 있게 되어서 봉사자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길복지재단 한창섭 이사장은 지적장애인들에게 항상 관심과 사랑을 나누어주신 봉사자분들께 감사한 마음을 전하며, 한길복지재단과 함께 지적장애인들이 행복한 사회를 만들자.”고 말했다.

 

한편 2008년 설립된 사회복지법인 한길은 지난 3월 사회복지법인 한길복지재단으로 명칭을 변경하고 지적장애인과 독거노인 등 지역사회 취약계층에 대한 보다 나은 복지서비스 제공은 물론 투명 경영에 더욱 힘쓰고 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네파, 운동복 틀 벗어나 트렌드로 자리매김한 레깅스 선보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