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사진=좌측두번쩨 부천소사경찰서(서장 이경자)


부천소사경찰서(서장 이경자)는 8일 보이스피싱 피의자를 검거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한 부천 새마을금고 남부지점 은행원 A씨에게 표창장을 전달하고 2020년도 ‘우리동네 시민경찰’ 3호로 선정했다.

‘우리동네 시민경찰’이란 공동체 치안 활성화를 위해 범죄 예방, 범인 검거 등에 기여한 시민 가운데 모범 사례를 선정하여 포상하고 경찰 흉장 모양의 배지를 수여하는 제도이다.

 은행원 A씨는 지난 6일 보이스피싱 출금책인 피의자가 다액의 현금을 인출하려는 것을 수상히 여기고 해당 계좌 내역을 확인한 후 비정상 거래로 판단, 112에 신고하여 피의자 검거에 기여하였다.
 이경자 경찰서장은 “최근 증가하는 보이스피싱 범죄로부터 국민의 소중한 재산을 지켜주신 시민경찰께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공동체 치안 활성화를 통해 더욱 안전한 부천소사를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전국기동취재본부장

제보메일 : sam2449@naver.com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네파, 운동복 틀 벗어나 트렌드로 자리매김한 레깅스 선보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