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목포시는 서울시가 주관하는 지역연계형 청년 창업 지원사업에 참여해 서울청년들의 목포 정착을 지원한다.

 

창업과 고용기회를 갖기 쉽지 않은 서울 청년과 청년 인구가 부족한 지방을 연계해 지역의 관광문화자원을 활용한 창업으로 서울 청년들의 지방 정착을 돕고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고자 하는 것이 이 사업의 취지이다.

 

사업에는 목포시를 포함해 전국 13개 지자체가 참여해 511일 부터 67일 까지 참가자를 모집하며, 지원대상은 서울시에 주소를 둔 만 19세 이상 39세 이하의 청년 개인 또는 3인 내외 팀이다.

 

예비 청년창업자뿐 아니라 기창업자도 지원이 가능하며 선발인원은 200명 내외(100개 내외 팀)로 해당지자체 출신을 우대한다.

 

선발된 청년은 팀 당 최대 7,000만원까지 서울시로부터 지원을 받으며, 목포시에서는 선정된 서울시 청년들이 목포에 내려와 활동하는 기간에 관광지 현장답사 안내, 사무공간, 숙박, 교통, 식비 등을 지원한다.

 

지원신청은 www.seoulnextlocal.co.kr에서 지원서 다운로드 후 신청링크를 통해 접수할 수 있으며 기타 문의는 서울시 지역상생경제과(02-2133-4557)사업 수행기관인 언더독스(02-6384-3222)에 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서울청년들이 우리시의 관광자원인 맛의 도시’, ‘슬로시티’, ‘대역사문화공간이라는 테마를 활용해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사업화하여 성공적으로 우리지역에 정착하는 좋은 사례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목포시 관광문화자원 활용하여 창업 할 서울 청년 대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네파, 운동복 틀 벗어나 트렌드로 자리매김한 레깅스 선보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