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난 12일 원산동행정복지센터는 목포경찰서 산정파출소로 접수된 기부금 160만원을 전달받았다.

 

산정파출소에 따르면 11일 오후 65분경 5세 가량의 여자아이가 아버지와 함께 파출소를 찾아와 어려운 할아버지, 할머니에게 써주세요라는 편지와 5만원권 32(1,600,000)이 담긴 봉투를 전달했다.

 

아이와 동행한 아버지에게 기부 경위와 인적사항을 알려달라고 하였으나 좋은 곳에 써달라며 인적사항 밝히기를 극구 거부하고 그 자리를 떴다고 한다.

 

기탁금은 온정의 마음을 기울여준 아버지와 아이의 뜻에 따라 코로나 위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어르신의 복지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김은희 원산동장은 어르신들이 그동안 사회적 거리두기로 외출도 못하시고 지내시는 모습이 안타까웠다. 이러한 가슴 따뜻한 손길이 어려운 기를 이겨내는데 많은 힘이 되고 있다하루빨리 코로나19의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네파, 운동복 틀 벗어나 트렌드로 자리매김한 레깅스 선보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