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13일 용인시청을 찾은 정바울 ㈜아시아디벨로퍼 대표가 마스크 10만장을 용인시에 기탁했다.  사진제공=용인시

 

[GJC-TV 김정순 뉴스캐스터]  용인시 관내 ㈜아시아디벨로퍼가  마스크 10만장을 코로나19로 힘든 용인시민들에게 써달라고 용인시에 13일 기탁했다.

 

기탁된 마스크는 KF94의 고성능 제품으로 1억4000만원 상당인 것으로 알려졌다.

 

용인시 관내에서 주택건설 사업을 진행 중인 정바울 ㈜아시아디벨로퍼 대표는 “코로나19 대응 방식이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되면서 사회활동이 늘어난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마스크 착용의 필요성이 커졌다”며 “이 마스크가 감염병 위험에서 어려운 이웃들을 지키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시는 기탁된  마스크를 관내 저소득층과 사회복지시설 등에 전달할 방침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김정순 뉴스캐스터
GJCTV 뉴스제작본부 / 부장
newspd@hlidon.asia
inews21@naver.com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네파, 운동복 틀 벗어나 트렌드로 자리매김한 레깅스 선보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