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신안군(군수 박우량)은 코로나19의 다발적 연쇄감염 전국 확산 조짐에 따라 우리 지역에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오는 626일 개최 예정이었던 섬수국축제전면 취소한다고 밝혔다.

 

올해가 두 번째로 개최 예정이었던 섬수국축제13.14ha 수국공원에 수수하지만 꽃다발 속 단 한송이로 주인공이 되는 수국을 주제로 형형색색 다품종의 14만본의 200만송이 수국을 비롯해 느티나무 등 3,000주의 다양한 수목이 식재되었다.

 

지난해 6일간 진행된 섬수국축제는 마을 주민들이 주도적으로 준비해 12천여명의 관광객이 다녀가는 등 신안군의 대표적인 섬 축제로 거듭나고 있다.

 

섬수국축제추진위원회(위원장 박영성)여름의 상징인 섬수국축제 개최를 위해 위원회 회원 모두가 앞장서서 축제를 준비해 왔는데 아쉽다며, 코로나19가 빨리 종식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올해 축제는 코로나19의 비수도권 지역사회 발생 가능성이 높은 시기로 불가피하게 축제를 취소하게 되었으나 내년에 더 알찬 섬수국축제를 준비하겠다며, 신안군 도초도의 수국공원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 신안군제공  © 박성 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김종국이 가족을 위해 선택한 칼로바이 ‘라이프 프로틴’ 홈쇼핑 완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