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김희재 국회의원(사진=김희재 국회의원 제공)     ©박성 기자

 

[국제언론인클럽] 더불어민주당 김회재 의원(전남 여수을)30일 기획재정부가 국제행사심의위원회에서 28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 총회(COP28)’를 국가행사로 최종 승인한 것에 대해 위원회의 결정을 환영하며, 여수시민들의 열정과 지혜를 모아 남해안 남중권 유치라는 결실을 맺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COP197개 당사국에서 2만여명이 참여하는 최대 규모의 국제 환경 회의라며, “여수를 중심으로 남해안 남중권 10개 시·(여수, 순천, 광양, 구례, 고흥, 진주, 사천, 하동, 남해, 산청)이 힘을 모아 COP28을 유치한다면 동서화합과 국토균형 발전의 새로운 모델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COP28은 여수가 동아시아를 대표하는 세계적인 관광지로 도약할 절호의 기회라며, “여수 및 남해안 일대의 수려한 관광자원을 전 세계에 홍보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인 만큼 시민들의 뜻을 모아 남중권 유치가 확정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김종국이 가족을 위해 선택한 칼로바이 ‘라이프 프로틴’ 홈쇼핑 완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