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 김민종이 아재 셰프로 변신했다. 유라-김민종-소진이 함께 재회 기념 첫 점심식사를 준비하는 가운데, 김민종이 비글자매를 위해 직접 요리에 나선 것. 김민종이 두 팔을 걷어붙이고 ‘볶음의 달인’을 방불케 하는 신들린 닭갈비 볶기 실력을 뿜어내는 모습과 그의 요리 솜씨에 시선을 빼앗긴 유라-소진의 모습도 공개돼 과연 그 맛은 어떨지 궁금증을 끌어올리고 있다.

 

오늘(25일) 방송되는 MBC 스타 리얼 동거 버라이어티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연출 최윤정/ 이하 발칙한 동거)에서는 김민종이 유라-소진을 위해 아재 셰프로 변신한 모습이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김민종은 자신감 넘치는 표정을 지으며 숨겨두었던 요리 실력을 뽐내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김민종이 각종 닭갈비 재료를 프라이팬에 넣고 혼신의 볶기 실력을 선보이며 뿌듯한 표정을 짓고 있는 가운데 유라와 소진은 오직 프라이팬에 시선을 고정하며 방긋 웃음을 짓고 있어 폭소를 자아낸다.

 

제작진에 따르면 김민종은 자신이 만든 닭갈비 비주얼에 시선을 빼앗긴 유라와 소진에게 “오빠가 잘 볶는 건 안 보여?”라며 허세 가득한 모습을 보였고, 이에 유라와 소진은 물개 박수를 치며 김민종의 볶기 실력을 칭찬해 현장을 폭소케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이어 김민종이 만든 닭갈비를 먹고 눈을 휘둥그레 뜬 유라와 소진의 모습도 포착돼 과연 김민종의 신들린 볶기 실력으로 완성된 닭갈비의 맛은 어떨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아재 셰프로 변신한 김민종의 모습과 재회 기념 닭갈비 만찬을 즐긴 유라-김민종-소진의 모습은 오늘(25일) 방송되는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개성만점 스타들의 리얼 동거 라이프를 통해 유쾌한 웃음과 훈훈한 감동을 선사해줄 스타 리얼 동거 버라이어티 MBC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은 매주 금요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MBC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한국영화 탄생 100주년 기념, (사)한국영화기획프로듀서협회 송년회 성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