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응급상황에 대처하는 구조자의 신속, 정확한 행동이 부상자의 삶과 죽음을 좌우할 수 있다는 것을 알고, 상황별 응급처치 방법을 익혀두도록 하자.

 

◌ 의식이 희미하거나 없는 경우 혹은 두통과 구토가 반복되는 경우에는 기도를 확보할 수 있도록 몸을 옆으로 눕히고, 상체를 높여주며 119에 신고한다.

 

◌ 눈에 모래나 먼지가 들어갔을 때에는 생리식염수나 깨끗한 물을 눈에 부어 씻어낸다.

 

◌ 팔이나 다리를 다쳤을 경우에 피가 나면 상처부위는 생리식염수나 흐르는 물로 씻어낸 후 소독 거즈로 덮어 압박하여 지혈한 후 부목으로 고정시킨다.

 

◌ 손가락이 잘렸을 경우에는 잘린 부분은 소독한 거즈를 두껍게 대고 지혈한 뒤 압박붕대를 감고, 잘린 손가락은 생리식염수로 적신 거즈에 싸 비닐봉지에 밀봉 후 얼음물이 든 용기에 넣는다.

◌ 피가 날 경우에는 출혈부위보다 심장에 가까운 쪽의 상처 주위를 압박한다.

 

◌ 뽀죡한 것에 찔렸을 경우에는 상처부위를 씻어주거나 가시나 이물질은 조심스럽게 뽑아낸다.

 

◌ 이물질이 목에 걸렸을 경우에는 하임리히법이나 어린 아이의 경우는 등을 5번 두드리고 가슴을 5번 압박한다.

 

◌ 화상을 입었을 경우에는 흐르는 차가운 물로 15분 정도 식혀준 후 소독한 거즈로 덮어준다.

 

◌ 호흡이 없는 경우 심폐소생술을 실시하거나 자동제세동기를 이용하여 심폐소생술을 실시한다.

 

 

영암소방서 방호구조과 소방사 김하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과학적이고 중장기적인 부산만의 차별화된 수산정책 선도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