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보산동 새마을부녀회, 정성담긴 사랑의 밑반찬 전달  



동두천시 보산동 새마을부녀회(회장 곽춘분)는 지난 21일 관내 독거노인 9가구에 정성스럽게 밑반찬을 만들어 따뜻한 사랑과 마음을 전달했다.

 

이날 회원들은 폭염에 지친 어르신들의 입맛을 돋우기 위해 제육볶음 및 각종 나물무침 등의 밑반찬을 만들어, 직접 방문하여 독거노인들의 애환을 청취하고, 봉사의 의미를 되새기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어르신들의 밑반찬을 만들면서 지난달에 결연을 맺은 관내 아동센터 2개소에도 김치를 전달하여, 노인뿐만 아니라 다문화가정 및 취약아동들에게도 사랑을 전했다.

 

곽춘분 부녀회장은 “매월 1회 모이는 작은 봉사이지만, 늘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참여 하게 되어 기쁘고, 받는 사랑도 좋지만 함께 나누는 사랑이 더 깊고 따뜻한 것 같다.”며, “우리 부녀회에 이런 사랑의 기회가 주어져서 행복하다.”는 봉사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윤영순 보산동장은 “어려운 이웃을 돕고자 하는 마음이 모여 밑반찬을 전달받은 이웃들에게 희망을 줄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복지자원 발굴 및 복지서비스 향상에 더욱 힘쓰겠다.”고 전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걸그룹 크랙시, 타이틀곡 '아리아(ARIA)' "차별화된 퍼포먼스 기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