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진수 기자 기사입력  2018/11/08 [12:41]
인기 스트리머 따효니, 한국소아암재단에 치료비 전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181107() 오후 4,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국소아암재단(이사장 한동숙)에 하스스톤 프로게이머이자 트위치TV에서 활동 중인 인기 스트리머 따효니(백상현. 29)가 소아암 어린이 치료를 위한 기부금 1,000만원을 전달했다.

 

▲ 인기 스트리머 따효니, 한국소아암재단에 치료비 전달     © 김진수 기자

 

 

따효니는 인터넷 방송 전문 제작사 ()미디어뮤즈와의 협업 프로젝트 '미친 콜라보'를 통해 본인의 캐릭터가 그려진 마우스패드, 머그컵, 쿠션 등을 제작-판매하여 기부금을 마련하였으며, 제품 포장 및 배송 등 모든 과정을 트위치tv로 생중계하여 팬들의 기부 참여를 독려하였다.

 

따효니는 팬들로부터 과분한 사랑을 받고 있는 개인 방송인으로써 팬들과 함께 사회 공헌 활동을 진행하고 싶었는데 혼자 힘으로는 엄두가 나지 않았던 것이 사실." 이라며 "미디어뮤즈와의 콜라보를 통해 잊지 못할 추억과 뿌듯함을 가질 수 있었고, 저와 팬 여러분들의 작은 도움이 소아암 환우의 가정이 조금이라도 도움이 될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라고 밝혔다.

 

​​아울러 한국소아암재단 홍승윤 사무국장은 "인터넷 방송과 방송인의 영향력이 점점 커지고 있는 시대인 만큼, 따효니님의 후원과 그 활동에 진심으로 감사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활동을 계기로 기부 문화에 새로운 바람이 불어 줄 것을 기대합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 날 전달 된 성금은 만 18세 이하의 국내 소아암 백혈병 환아들을 대상으로 고액의 수술비 때문에 생명을 포기해야 하는 안타까운 현실을 해결하고자 치료가 긴급한 저소득층 환아에게 지원 될 예정이다.

 

한편 ()한국소아암재단은 2001년부터 치료비 및 수술비 지원, 외래치료비 지원, 소아암 쉼터 운영, 정서지원, 학습지원 등 소아암, 백혈병 어린이들을 위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광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세종대 다문화연구소 “多문화 무용공연, Culture Road”
♣ 카드뉴스 ♣
안산시 생명사랑센터 ‧ 한국철도공사 안산관리역, ‘생명존중을 위한 상호업무협약’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