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고려대학교 안산병원(병원장 최병민)에서 1일 설 명절을 맞이하여 관내 소외된 이웃을 위한 후원으로 욕실용품 선물세트 145박스(300만원 상당)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고려대학교 안산병원은매년 직원 봉급끝전 기금으로 관내 저소득층을 위해 후원하고 있으며, 나눔문화 활성화에 헌신한 공로로 2018년 ‘나눔 및 기부문화 확산유공’ 경기도지사 표창을 받았다.

 

최병민 병원장은 “설 명절을 맞아 어려운 이웃을 위한 후원품을 전달하게 되어 기쁘다”며, “직원들의 따뜻한 마음이 잘 전달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매년 명절 때마다 다양한 물품 후원으로 나눔을 실천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어려운 가정에잘 전달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기탁 받은 후원품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관내 저소득층에 배분될 예정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과학적이고 중장기적인 부산만의 차별화된 수산정책 선도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