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미정 여성기자단 기사입력  2019/07/02 [07:51]
"소소한 행복 학습마실~함께해요"
길거리 학습, 틈새 교육 확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까페에서 일러스트 수업중인 주부들     © 김미정

 

"학습을 꼭 지정된 교육장소에서만 할 필요가 있을?"라는 질문에 대답은 이미 주변 카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일상에서 친밀한 장소에서 공부하거나 업무를 보는 사람들을 흔히 볼 수 있다. 

이제는 동네 카페갤러리 등 다양한 공간을 학습장소로 활용하여 틈새학습을 하는 '길거리 학습관'이 트랜드다. 

안산 해밀시아 커피숍에서 일러스트 수업 중인 한 수강생은 "가까운 동네 커피숖에서 또래 주부들과 자유롭게 차를

마시며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수업을 받는 문화가 더 많이 확산되었으면 좋겠다."며  '길거리 학습관'을 반겼다.

 

▲ 지난 25일 안산 해밀시아 커피숍에 삼삼오오 모인 주부들이 일러스트 수업에 열중하고 있다     © 김미정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광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BIFAN]다문화시대, 연애의 필수 조건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카드뉴스 ♣
안산시 생명사랑센터 ‧ 한국철도공사 안산관리역, ‘생명존중을 위한 상호업무협약’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