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유광옥 기자 기사입력  2019/08/19 [12:54]
내일의 육아달인을 꿈꾸는 ‘서울 100인의 아빠단’ 첫 걸음
육아 온․오프라인 멘토링 등 다양한 활동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특별시와 인구보건복지협회 서울지회(회장 황연옥)는 3~7세 자녀를 둔 가정 아빠들의 ‘함께 육아’ 모

임인 ‘서울 100인의 아빠단'이 지난 17일 발대식을 갖고 활동에 들어갔다.

▲ 서울특별시와 인구보건복지협회 서울지회(회장 황연옥)는 3~7세 자녀를 둔 가정 아빠들의 ‘함께 육아’ 모임인 ‘서울 100인의 아빠단'이 지난 17일 발대식을 갖고 활동에 들어갔다     © 유광옥 기자

 

 

서울 100인의 아빠단은 7~11월까지 5개월 동안 아빠단 공식커뮤니티에서 온라인 주간미션(놀이․교육․건

강․일상․관계 5개 분야)을 수행하고, 육아의 즐거움과 노하우를 공유하며 자녀와 함께하는 오프라인 멘토

링에 참여하는 등 ‘함께 육아’실현을 위해 활동 한다.

 

이날 발대식에서는 위촉장 수여, 선언문 낭독, 활동내용 안내, 오프라인 멘토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아빠

단에 참여하는 아빠와 가족 120명이 참여하였다.

 

특히, 오프라인 멘토링에서는 팟캐스트 <뇌부자들>을 진행하는 허규형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가 멘토로

참여하여, 아빠들이 궁금해 하는 자녀 훈육법, 아이들 때문에 욱할 때 대처 방법 등 다양한 현실 질문과 답

변을 이어갔다.

 

인구보건복지협회 서울지회 정신숙 본부장은 “함께하는 육아환경이 더욱 확산될 수 있도록 서울 아빠단이

많은 활동과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광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우아한 가(家)' 김진우, 독하다 못해 악해지는 이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카드뉴스 ♣
안산시 생명사랑센터 ‧ 한국철도공사 안산관리역, ‘생명존중을 위한 상호업무협약’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