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인식 기자 기사입력  2019/09/30 [17:47]
'2019 홍성국제단편영화제' 홍보대사 배우 최윤슬 위촉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제언론인클럽/국제인터넷뉴스=김인식 기자>2‘2019 홍성국제단편영화제26일 홍주문화회관에서 개막식을 시작점으로 화려하게 막을 올렸다

이날 홍문표의원, 김석환 홍성군수, 지상학(,한국영화인총연합회 회장), ()한국영화기획프로듀서협회 조중길 이사장, 이우종(청운대총장), 김헌수의장, 이송(청운대 교수), 이수돈(, 한국영화인총연합회 사무총장) 등이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2019홍성국제단편영화제축제의 장을 열었다.

▲ 홍성 국제단편영화제 홍보대사 위촉 배우 최윤슬 

이번 ‘2019 홍성국제단편영화제홍보대사에는 배우 박준규, 최윤슬이 선정되어 위촉패를 받았다.

 

배우 한지일, 김성희, 김승수, 박준규, 원기준, 이동준, 이재용, 김국현, 최윤슬, 김미영, 원로배우 이해룡, 김영인, 박동용 등 배우 40여명과 감독을 비롯해 '2019 미스인터콘티넨탈' 본선 수상자 ()조가비, ()오연희와 '2019 미스그린코리아' 본선 수상자 정승희, 이루리라, 김예린, 위지영, 조주현, 조주리, 다양한 모델 출신 김아리, 이다혜, 허애선, 전윤지, 정화연, 이가기 등이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영화제를 빛냈다.

 

이어진 개막식 행사 MC로 배우 원기준, 아나운서 함슬옹이 진행자로 나섰으며 김종훈(국제모델 총 연합회장)의 화려한 궁중한복모델 패션쇼를 시작으로 가수 유현상(일명 백두산), 천재 전자바이올리니스트 유에스더, 영화배우 출신 이동준의 축하공연이 펼쳐져 뜨거운 호응을 받았다.

 

2'2019 홍성국제단편영화제'는 울리히 지몬스(프로그래머, 베를린 국제영화제 베를린 포럼 익스펜디드), 나나코 츠키다테(깐느국제영화제 비평가주간 선정위원), 모은영(프로그래머,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허남웅(영화평론가) 선정의원들이 15개국 43편의 영화를 선별했으며, 개막작으로 장마리 스트로브 감독의 "호수의 사람들" 권하윤 감독의 "버드레이디" 부지영 감독의 "여보세요"가 상영 됐다.

 

올해 2회째를 맞는 '2019 홍성국제단편영화제'()한국영화인총연합회, 청운대학교, 홍성군이 주최하며, 27() 손현주와 함께하는 "손현주 배우의 길과 영화의 꿈"이란 주제로 배우로서의 여정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를 들어보는 시간을 가졌으며, 이어 이명세 감독과 '영화미학과 영화의 끝" 이란 주제를 가지고 홍성CGV에서 영화팬들과 대담을 가졌다.

 

영화제 기간 동안 홍성CGV(1, 2), 충남도서관에서는 오전 11시부터 오후 8시까지 이번에 출품된 단편수상작 및 일부 장편영화 상영이 예정되어 있다.

 

지난 29일 오후 4시부터 진행되는 폐막식에는 방송인 이상벽과 미스코리아출신 모델 이은희(예명: 이지안)의 사회로 진행되며, 축하공연에는 연극영화과 출신 뮤지컬배우 겸 신인가수 미스터싱싱(신인선)과 슈퍼스타K3 우승자 출신으로 보컬그룹 울랄라 세션(김명훈,박승일,최도원)의 특별 축하공연이 있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광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우아한 가(家)' 김진우, 독하다 못해 악해지는 이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카드뉴스 ♣
안산시 생명사랑센터 ‧ 한국철도공사 안산관리역, ‘생명존중을 위한 상호업무협약’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