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송지연 기자 기사입력  2019/10/12 [10:34]
『 2019 가을 밀양강 오딧세이 』개최
- 10.18~19, 영남루 및 밀양강 둔치 일원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송지연 기자

밀양시(시장 박일호)가 2019가을 밀양강 오딧세이 '아리랑환타지! 밀양' 공연을 오는 18일,19일 저녁 7시 30분에 영남루 및 밀양강 둔치 일원에서 개최된다.

밀양시는 당초 지난 3일부터 5일까지 3일간 공연할 예정이었으나  제18호 태풍 '미탁'의 영향으로 일정을 취소했었다.

행사의 재추진 여부를 고심하던 밀양시는 이번 공연을 기다려온 시민과 관람객의 기대에 부흥하기 위해 밀양시민의 날 행사와 연계해 오는 18일과 19일 공연하기로 결정했다.

밀양시는 '아리랑 환타지! 밀양'에서 미리미동국의 탄생, 아랑의 전설, 밀양출신의 역사적인 인물인 박위 장군 등 밀양의 역사와 인물을 소재로 빛과 영상에 담아, 관객들에게 사랑과 희망, 감동의 판타지 세계를 선사하게 된다.

'밀양강 오딧세이'의 부대 행사로 밀양 야행 '날좀보소' 행사도 열린다.

공연 직전인 16, 17일에는 제24회 밀양시민의 날 축하 행사가 열릴 예정이어서 이기간에 밀양시민과 밀양을 찾은 관객들에게 즐거움을 주게된다.

밀양시는 행사 기간인 18, 19일 오후 4시~10시에 밀양강변도로와 밀양강변 일방통행로, 구,청학서점 앞 시내도로 일부구간의 차량통행을 제한할 예정이다.

박일호 밀양시장은 "열심히 준비한 공연을 다시 선보일 기회를 마련하게 돼 다행스럽게 생각한다" 라고말하고 "18, 19일 개최되는 국내 최대실경 멀티미디어 퍼포먼스 밀양강 오딧세이에 많은 분들이 오셔서 즐겁게 관람해 주시기 바란다." 라고 당부했다.

2017년을 시작으로 올해 세 번째로 열리는 '가을 밀양강 오딧세이' 공연은 지난해부터 경상남도와 밀양시가 함께 주최함으로써 한 단계 더 발전된 경남도의 대표 문화콘텐츠로 성장해 나가고 있는 중이다. 

경남지회_문화부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광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밀양시,밀양가오딧세이,가을축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우아한 가(家)' 김진우, 독하다 못해 악해지는 이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카드뉴스 ♣
안산시 생명사랑센터 ‧ 한국철도공사 안산관리역, ‘생명존중을 위한 상호업무협약’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