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혜원 기자 기사입력  2019/11/05 [21:13]
‘2019 뉴질랜드 아시아 태평양 영화제’ 배우 김산옥 여우주연상 수상
- 문신구 감독의 영화 <원죄>의 깊은 내용과 김산옥의 묵직한 연기가 영상미로 승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이혜원 기자  ‘2019 뉴질랜드 아시아 태평양 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영화 <원죄>의 배우 김산옥

 

 

 

 

 

 

 

 

 

 

 

 

 

 

 

 

 

 

 

 

 

 

 

 

      

한국여자배우김산옥이 ‘2019 뉴질랜드아시아태평양영화제  그랜드오프닝에서한국영화 '원죄'주연배우로여우주연상을거머줬다. 

 

11 1오후 6 45뉴질랜드의최대도시인오클랜드의스카이시티호텔컨벤션센터에서개최된영화제에는각계각층의뉴질랜드인사들과해외영화인 500명이  참석하였다뉴질랜드는세계적으로명성높은영화가촬영된곳으로유명한영화관계자들에게주목받고있는나라이다.

 

오클랜드에모인영화인들이레드카펫을밟고멋진포즈를취하며  ‘2019 뉴질랜드아시아태평양영화제막이올랐다한국의배우김산옥이여우주연상을받게것은  한국의영화가헐리우드진출은물론남태평양지역에서도인정받는계기가것으로한국영화계의경사가되었다.  

 

한국영화인협회이수돈사무총장은 ‘뉴질랜드아시아태평양영화제한국인이사로있는김운대월드티비대표와의전화통화에서 “세계적으로유명한영화 ‘기생충이어  한국영화 ‘원죄 ‘2019뉴질랜드아시아태평양영화제에서주목을받았고배우가여우주연상을수상했다는것은한국영화계의다른수확이아닐없다기쁨을전했다

 

해외에서참석한한국영화계인사로는영화 ‘원죄주인공배우김산옥(수녀에스다), 감독문신구한국영화인협회자문위원권형균국제모델총연합회장김종훈이다중국의배우와영화관계자15뉴질랜드일본피지의영화배우관계자 20명도해외에서참석했다.

 

뉴질랜드패션디자이너 ‘세실리아화려하고우아한황금색  드레스는그가직접디자인과제작을맡은특별의상으로여우주연상의김산옥배우와황금색트로피의가치를한층화려하게장식했다당일현장의촬영은월드티비한국어방송이미디어후원사한뉴문화원이영화제홍보후원사로  참여했다

 

‘2019뉴질랜드아시아태평양영화제한국이사인김운대월드티비대표는개막식에한국영화대표단을응원하기위해참석해후원한교민대표들에게감사를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광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우아한 가(家)' 김진우, 독하다 못해 악해지는 이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카드뉴스 ♣
안산시 생명사랑센터 ‧ 한국철도공사 안산관리역, ‘생명존중을 위한 상호업무협약’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