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박정호 기자 기사입력  2019/11/29 [17:49]
김해시, 한 기업 익명으로 1억원 생필품 기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김해 한 기업, 익명으로 1억원 생필품 기탁(익명의 기탁자 물품 사진) [자료=김해시]  © 박정호 기자

김해시(시장 허성곤)는 지역의 한 기업체에서 어려운 이웃에게 전해달라며 생필품 500세트(1억원 상당)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기탁품은 이불, 쌀, 라면, 세제 등 저소득층에게 필요한 생필품 12종이 1세트(20만원 상당)로 저소득층 500세대에 지원된다.


실명 밝히기를 거부한 기업체 관계자는 “어려운 이웃들이 추운 겨울을 보내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 기업체는 2012년부터 5억원 상당의 성금과 성품을 시에 기탁해오고 있다.


김태문 시민복지국장은 “후원자의 뜻이 잘 반영될 수 있도록 기탁된 물품을 19개 읍면동의 어려운 이웃에게 잘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부산지회 부산중앙본부 지부장
국제언론인클럽뉴스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억원 상당 기탁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우아한 가(家)' 김진우, 독하다 못해 악해지는 이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카드뉴스 ♣
안산시 생명사랑센터 ‧ 한국철도공사 안산관리역, ‘생명존중을 위한 상호업무협약’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