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홍수 기자 기사입력  2019/04/16 [00:42]
반기문 前 UN사무총장 초청강연
세인트에셋 린다유회장 "K-컬쳐의 세계화에 일조 하고 싶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반기문 전 UN사무총장 초청 특별강연이 15일 오후 서울 광진구 테크노마트에서 혜정문화재단(이사장 김혜정) K-POP 명사의 밤의 메인 행사로 열렸다.

 
제8대 UN사무총장으로 10년 간 지구촌 평화를 위해 일해온 반기문 전 UN사무총장의 강의 자리에는 행사 전부터  다수의 참석자들이 몰렸다.
▲     © 전홍수 기자
앞으로 한국문화가 좀 더 진화하려면 이기적인 사고에서 벗어나 지속가능한 노력를 국민 모두가 함계 노력해야 한다고 전했다.
 
이날 강연에 참석한 세인트에셋 린다유 회장은  반기문 전 UN사무총장님의 강연을 통해서 깨달은 바가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과 자긍심을 가지고 " K-POP을 넘어  K- CULTURE를 전 세계에 알리는데에  일조하고 싶다고 전했다."
 
이날  임덕기 디플로머시회장을 비릇해서 믹스경영연구소 안희준소장,큐앤고네이션 박서연이사, 에코힐링 임복임대표,재단법인 기부천사클럽 전홍수 사무총장등 많은 내외 귀빈들이  자리를 함께 하였다.
▲     © 전홍수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라인 구글+ URL복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광고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다국어번역
영어 일본어 중국어
광고
[BIFAN]다문화시대, 연애의 필수 조건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카드뉴스 ♣
안산시 생명사랑센터 ‧ 한국철도공사 안산관리역, ‘생명존중을 위한 상호업무협약’체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